+ NEWS
         + Q&A
         + 찾아 오시는 길
qna

오피셜 한화 용병 도리스 롤랑 영입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ms 작성일20-02-15 04:32 조회35회 댓글0건

본문

87.jpg


도리스 롤랑(Doris Roland). 올해 24살로 프랑스에서 온 모델이다. 2019년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응원단의 새 얼굴로 활약할 예정이다.

한화 응원단 관계자 말로는 도리스는 부산 시내에서 길거리 캐스팅됐다. 금발 미녀로 눈에 확 뜨였다. 현재 한화 응원단은 '얼짱 치어리더' 김연정이 안무를 담당하고 있다. 도리스는 김연정의 지도 아래 팀원들과 연습 중이다.

도리스는 지난해 2월 한국에 왔다. 의사소통에도 큰 문제 없는 상태다. 도리스는 인스타그램에 '연습/춤/행복해'라는 문구를 썼다. 한국 프로야구팀 치어리더로 활약하는 걸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. 

한화는 11일(화) 구단 내부 결재를 통해 올 시즌 응원단 구성을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. 이변이 없는 한 도리스도 합류한다. 

도리스가 한화 응원단에 서서 팬들과 함께 호흡하게 된다면 역대 두 번째 한국 프로야구 외국인 치어리더가 된다. 역대 첫 번째 프로야구 외국인 치어리더는 2015년 두산에서 활약했던 파울라 에삼이다. 

독일 국적인 파울라는 당시 국내 한 대학교 교환학생으로 왔다가 우연한 기회에 치어리더로 활동해 큰 화제가 됐다. 방송 프로그램에도 출연한 적이 있다. 

도리스 역시 국내 프로야구 팬들에게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. 



부산 팜이네요.

기대됩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